《권세를 믿고 교만을 부리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