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이의 리상》, 《우리의 신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