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1(2022)년 11월 29일  
첫페지/ 북녘의 오늘/ 주요방송기사/ 방송극/ 보도/ 아시는지요?/ 문예물/ 동영상/ 사진/ 유모아와 일화/ 꽃망울실/ 청취자마당
현재 우리 《통일의 메아리》방송은 단파 5 905KHz, 3 970KHz, 3 945KHz와 초단파 97.8MHz, 97 MHz, 89.4 MHz로 보내드리고있습니다.
현재 우리 《통일의 메아리》방송은 단파 5 905KHz, 3 970KHz, 3 945KHz와 초단파 97.8MHz, 97 MHz, 89.4 MHz로 보내드리고있습니다.
주체111(2022)년 9월 10일 《통일의 메아리》
민속명절 추석과 우리 생활

이 시간에는 《민속명절 추석과 우리 생활》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오늘은 우리 인민이 오랜 옛날부터 민속명절로 쇠여오는 추석(한가위)날입니다. 추석은 오곡백과 무르익는 풍요한 가을철의 달밝은 보름날을 명절로 즐긴데서 생겨난 풍속으로서 가을저녁이라는 뜻을 담고있습니다.

《삼국사기》나 《삼국유사》에 의하면 우리 인민은 삼국시기에 벌써 추석을 가위날이라고 하면서 쇠였습니다.

추석날의 첫 의례는 새로 수확한 낟알로 만든 음식을 가지고 조상의 묘를 찾아 풀베기와 무덤손질을 하고 제사를 지내는 행사인데 이것은 오랜 옛날부터 전하여오는 풍습입니다. 제사가 끝나면 둘러앉아 선조들의 생전에 있었던 일들과 생활상의 이야기들을 주고받으며 음식을 나누어먹으면서 가정의 화목을 도모하였습니다. 이와 같이 추석날 조상의 묘를 찾아가 제사를 지내는 풍습에는 례절이 밝고 의리가 깊은 우리 인민의 아름다운 도덕적풍모가 반영되여있습니다.

추석날의 민족음식으로는 햇곡식으로 만든 송편과 함께 노치, 밤단자, 찹쌀로 만든 청주를 비롯한 여러가지 음식이 있었습니다.

지방마다 자기의 특색을 살려 만든 송편은 추석음식에서 빠져서는 안되는 대표적인 음식이였으며 찹쌀가루와 길금가루 등을 리용하여 만든 노치는 평양지방의 특식으로 유명하였습니다.

추석날 우리 인민은 그네뛰기, 씨름 등 여러가지 다채로운 민속놀이로 명절을 즐기였으며 저녁이면 유난히 밝은 둥근달을 바라보며 풍년이 들기를 기대하였습니다.

민족의 고유한 문화전통과 생활전통을 귀중히 여기고 발전시켜나가는 당의 현명한 령도아래 민속명절 추석은 시대의 요구와 우리 인민의 고상한 정신적풍모, 민족적풍습에 맞게 더욱 아름답게 이어지고있습니다.

어느해인가 추석명절을 앞두고 일군들과 자리를 같이하신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께서는 우리 인민들은 예로부터 추석날에는 햇곡식으로 떡을 비롯한 여러가지 음식을 만들어가지고 조상을 찾아가 조의를 표시하군 하였다고 하시면서 일군들에게 추석날에 조상의 묘를 찾아가는것은 우리 인민의 민족성을 살려나가는 아주 좋은 풍습이라고 다정히 일깨워주시였습니다. 그러시면서 이런 민족적풍습을 잘 살려 우리 인민들이 추석을 비롯한 민속명절을 뜻깊게 보내도록 할데 대하여 강조하시였습니다.

오늘 추석은 단순히 조상들에게 지성을 표시하는 날로만이 아니라 우리 인민들이 당과 수령을 따르는 길에서 먼저 간 혁명선배들과 동지들 그리고 친척, 친우들을 가슴뜨겁게 추억하는 뜻깊은 계기로 되고있습니다.

추석날이면 대성산혁명렬사릉과 신미리애국렬사릉, 조국해방전쟁참전렬사묘, 각 도, 시, 군들에 자리잡고있는 렬사들의 동상과 인민군렬사묘들에서 가슴뜨거운 혁명적의리의 화폭들이 펼쳐지군 합니다.

추석을 맞으며 혁명선배들처럼 살며 투쟁할 각오를 다지는것은 온 나라 인민이 령도자의 두리에 굳게 뭉쳐 하나의 대가정을 이룬 우리 나라에서만 찾아볼수 있는 또 하나의 새로운 풍속이고 전통입니다.

 

지금까지 《민속명절 추석과 우리 생활》에 대해 말씀드렸습니다.

감 상 글 쓰 기
:
:
:
:
:  protect_autoinse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