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시간 아침 7시~9시 낮 1시~3시 저녁 9시~11시 주파수안내 단파 : 6 250KHz, 5 905KHz, 3 970KHz 초단파 : 97.8MHz, 97MHz, 89.4MHz
주체108(2019)년 4월 12일 《통일의 메아리》
그대로 놔둘수 없는 리유

지금 남조선에서는 《자유한국당》이 무작정 현 당국을 헐뜯어대고있어 각계의 분노를 자아내고있습니다.

그럼 이 시간에는 남조선의 광주시에서 살고있는 최순일주민의 글을 보내드리겠습니다.

《그대로 놔둘수 없는 리유》

 

최근 《자유한국당》이 현 당국을 비난하는데 열을 올리고있다.

《<좌파독재정권>, <친북정권>으로 규정한다.》고 고아대다 못해 당안에 《좌파독재저지특별위원회》, 《문재인<정부> 사법장악저지 및 사법부독립수호특별위원회》 등을 설치한다고 하면서 분주탕을 피워대고있다. 또 《선거제도개혁》과 관련해서는 《<좌파독재정권>의 수명연장을 위한 립법쿠데타》로 헐뜯어대면서 《안보와 경제를 망쳐놓은 <정부>와 여당을 심판해야 한다.》고 보수층을 부추겨대고있다.

《자한당》의 이러한 행태는 정말이지 도적이 매를 드는 격이다.

리명박, 박근혜《정권》시기 사대매국과 동족대결에 환장한 《자한당》을 비롯한 보수의 망동으로 남북관계가 최악의 상태에 처하였고 이 땅이 사람못살 생지옥으로 더욱 전락되였다는것은 부정할수 없는 사실이다.

오물은 들출수록 악취가 난다고 보수《정권》시기에 보수가 저지른 부정부패행위가 지금도 계속 드러나고있다.

하지만 이에 대한 반성과 사죄는커녕 오히려 현 당국을 향해 《부정부패》, 《신적페》라고 하고있으니 《자한당》이야말로 극우무뢰한들의 집합소라 해야 할것이다.

이런 인면수심의 무리가 초불민심이 세운 현 《정권》을 《종북좌파정권》으로 몰아대며 《보수의 부활》과 《정권》찬탈을 위한 《색갈공세》를 벌리고있는것이다.

이것은 민심에 대한 참을수 없는 우롱이고 파렴치의 극치가 아닐수 없다.

독초는 뿌리채 뽑아 불태워버려야 한다.

과감한 적페청산을 벌리지 않는다면 《자한당》이 언제든지 《영양분》을 제공받아 다시 몸통을 키워 이 땅을 파쑈독재의 암흑천지로 만들수 있다.

《자한당》을 더이상 그대로 놔둘수 없는 리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이 땅에서 적페를 완전히 청산하고 진정한 민주주의를 세우자면 《자한당》을 비롯한 보수오물들을 깨끗이 쓸어버려야 한다.

국민은 제2의 초불투쟁에 총궐기하여 후안무치의 극치이고 적페의 몸통인 《자한당》을 비롯한 보수쓰레기들을 통채로 불태우기 위한 투쟁에 떨쳐나서야 한다.

지금까지 남조선의 광주시에서 살고있는 최순일주민의 글을 보내드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