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8(2019)년 12월 14일  
첫페지/ 북녘의 오늘/ 주요방송기사/ 보도/ 아시는지요?/ 유모아와 일화/ 꽃망울실/ 문예물/ 동영상/ 사진/ 청취자마당
방송시간 아침 7시~9시 낮 1시~3시 저녁 9시~11시 주파수안내 단파 : 6 250KHz, 3 945KHz, 3 970KHz 초단파 : 97.8MHz, 97MHz, 89.4MHz
주체108(2019)년 11월 30일 《통일의 메아리》
눈물

먼길을 갔다온 남수는 밤이 늦어서 처가집으로 들어갔다.

남수는 장모에게 그사이 려행길에서 고생했던 이야기를 하며 말했다.

《난 지금 배고픕니다.》

《오늘 마침 국수를 눌렀네.》

장모는 곧 시원한 국수를 들여왔다.

남수는 국수에 겨자를 듬뿍 쳐서 맛나게 먹다가 너무도 매운 나머지 눈물을 흘렸다.

눈물을 흘리는 사위를 보며 장모는 이렇게 말했다.

《원, 이쯤한 대접에 울기까지야 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