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9(2020)년 8월 3일  
첫페지/ 북녘의 오늘/ 주요방송기사/ 보도/ 아시는지요?/ 유모아와 일화/ 꽃망울실/ 문예물/ 동영상/ 사진/ 청취자마당
현재 우리《통일의 메아리》방송은 단파 6250KHz, 5905KHz, 3970KHz와 초단파 97.8MHz, 97MHz, 89.4MHz로 보내드리고있습니다.
주체109(2020)년 1월 13일 《통일의 메아리》
《신념과 의리로 하는것이 혁명이며 신념과 의리로 하여 빛나는것이 혁명가의 인생행로이다.》

이 시간에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명언을 해설해드리겠습니다.

《신념과 의리로 하는것이 혁명이며 신념과 의리로 하여 빛나는것이 혁명가의 인생행로이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이 명언에는 신념과 의리가 있어야 혁명도 할수 있고 인생도 참답게 빛내일수 있다는 깊은 뜻이 담겨져있습니다.

예로부터 사람들은 신념이 강하고 의리가 깊은 사람을 존경하고 내세웠으며 백옥과 푸른 소나무, 곧은 참대를 그 상징으로 삼았습니다.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실현하기 위한 혁명투쟁은 사생결단의 길입니다.

한생을 혁명에 다 바칠 굳은 각오와 결심을 가지고 투쟁의 길에 나선 혁명가에게 있어서 투철한 신념과 의리는 인생의 가치를 규정하는 기본핵으로 됩니다.

혁명적신념과 의리는 혁명의 길을 끝까지 걸어나가게 하는 생명선입니다.

혁명적신념은 수령이 령도하는 혁명위업의 정당성과 그 승리의 필연성에 대한 확신, 끝까지 혁명을 하려는 의지가 결합된 사상의식이며 혁명적의리는 수령과 전사, 수령과 인민들사이에 맺어지는 숭고한 사랑과 보답의 뉴대입니다.

혁명적신념과 의리는 수령에 대한 절대적인 신뢰심에 뿌리를 두고있기에 수령에게 자기 운명을 전적으로 의탁하고 수령이 이끄는 혁명위업에 모든것을 다 바쳐 끝까지 투쟁하게 합니다.

항일무장투쟁시기 1941년 봄의 충격적인 정세변화는 혁명가들이 어떤 신념과 의리를 가지고 혁명을 해야 하는가를 가르쳐준 중요한 계기였습니다.

당시 쏘일중립조약체결로 하여 혁명의 전도를 암담하게 여기며 혁명과 동지들을 배반하고 도주한 지갑룡이는 신념과 의리를 저버린 자였습니다.

그러나 김익현, 김봉록동지들은 사령관동지만 계시면 혁명은 반드시 승리한다, 죽어도 사령관동지곁에 가서 죽겠다는 투철한 신념과 의리를 지니였기에 굶어쓰러지면서도 기어이 사령관동지의 품에 안겨 혁명의 길을 끝까지 갈수 있었습니다.

수령을 받들어 혁명하는 길에서는 언제나 승리만이 있다는것이 항일혁명투사들이 뼈와 살에 쪼아박은 억척불변의 신념이였습니다.

령도자와 생사운명을 같이하면서 험난한 혁명의 길을 변함없이 걸어나갈 때 반드시 승리한다는것이 우리 혁명의 자랑스러운 력사에 관통되여있는 철리입니다.

혁명적신념과 의리는 혁명가의 한생을 참된 삶으로 빛내여주는 사상정신적원천입니다.

혁명적신념은 수령의 사랑과 믿음속에서 이루어지고 공고화된 사상적결정체이며 혁명적의리는 수령에 대한 충정과 보답으로 일관된 정신적기둥입니다.

혁명가에게 있어서 수령을 받들고 옹호보위하기 위한 투쟁보다 더 고귀한 삶은 없고 이 길에서 발현되는 신념과 의리보다 더 고결한 사상감정은 없습니다.

항일혁명투사 최현동지는 백절불굴의 신념과 혁명적의리를 간직하고 위대한 수령, 위대한 당을 따라 준엄한 항일전쟁과 조국해방전쟁의 불길속에서, 새 조국건설과 사회주의건설투쟁, 우리 혁명의 전취물을 보위하는 투쟁에서 값높은 삶을 빛내인 참된 혁명가입니다.

위대한 장군님께서 그토록 잊지 못해하신 연형묵동지도 혁명적수령관을 확고히 지니고 평온한 날에나 준엄한 날에나 당과 수령을 충직하게 받들어온 참다운 혁명전사입니다.

우리 혁명의 장구한 로정에는 당과 수령께 다진 맹세를 지켜 인생의 값높은 삶을 빛내여온 유명무명의 신념의 인간, 의리의 인간들이 수없이 많습니다.

혁명가는 인생의 시작도 끝도 당과 수령에 대한 신념과 의리로 불타야 한다는것이 우리 혁명력사가 새겨주는 고귀한 진리입니다.

우리 인민은 노래 《동지애의 노래》, 《인생의 영광》을 힘차게 부르며 백두의 혁명정신, 백두의 칼바람정신을 뼈속깊이 새긴 사상과 신념의 강자가 되여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와 운명의 피줄을 굳게 잇고 주체혁명위업의 완성을 위하여 힘차게 싸워나갈것입니다.

 

지금까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명언을 해설해드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