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시간 아침 7시~9시 낮 1시~3시 저녁 9시~11시 주파수안내 단파 : 6 250KHz, 5 905KHz, 3 970KHz 초단파 : 97.8MHz, 97MHz, 89.4MHz
주체 107(2018)년 2월 13일 《통일의 메아리》
《<한>반도를 제2의 <히로시마>처럼 만들려는 범죄문서이다》, 남조선 군사전문가들 규탄

남조선소식에 의하면 남조선의 군사전문가들이  미국이 발표한 《핵태세검토보고서》에 심각한 우려를 표시하고있습니다.

서울시 강남구에 살고있는 한 군사전문가는 《미국은 이번에 발표한 <핵태세검토보고서>에서 북이 미국과 동맹국에 <엄중한 위협>이 되고있으므로 그에 대비하여 대륙간탄도미싸일과 핵잠수함, 전략핵폭격기 등 3대전략핵무기들의 현대화와 <저강도소형핵무기>개발에 착수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핵공격을 받았을 때에만 핵을 사용한다는 기존내용을 수정하여 미국과 동맹국이 재래식무기를 비롯한 비핵무기의 공격을 받는 경우에도 핵무기로 대응한다는것을 쪼아박아 그 사용범위를 확대하였다.》고 하면서 《미국의 이러한 움직임은 핵무기사용의 문턱을 낮추어 인류를 대상으로 핵무기를 상용무기처럼 사용하려는 범죄적인 기도를 로골적으로 드러낸것이다. 인류를 상대로 핵무기를 사용한 미국이 핵무기현대화와 <저강도소형핵무기>개발에 매달리는것은 세계평화와 안정에 대한 엄중한 위협이다.  <저강도소형핵무기>는 실전에 사용할 가능성이 높아 오히려 핵전쟁을 부르는 도화선이 될수 있다. 결국 미국이 이번에 발표한  <핵태세검토보고서>는 <한>반도를 제2의 <히로시마>처럼 만들려는 범죄문서이다.》고 규탄했습니다.

대구시에 살고있는 한 군사전문가는 《미국이 발표한 <핵태세검토보고서>는 <한>반도를 비롯한 세계를 대상으로 핵선제공격도 불사하겠다는 선전포고와 같은것이다.  력사상 처음으로 인류에게 핵참화를 들씌운 미국이 이제는 <한>반도에서 핵전쟁을 일으키기 위해 핵무기사용의 문턱을 낮추었다. 이 땅에서 핵전쟁을 발발하려는 미국의 움직임을 각성있게 대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
:
:
:protect_autoinse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