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시간 아침 7시~9시 낮 1시~3시 저녁 9시~11시 주파수안내 단파 : 6 250KHz, 5 905KHz, 3 970KHz 초단파 : 97.8MHz, 97MHz, 89.4MHz
주체 106(2017)년 1월 12일 《통일의 메아리》
《박근혜는 빨리 사라져야 한다》, 남조선각계가 주장

남조선에서 전하는 소식에 의하면 박근혜퇴진을 요구하는 전민항쟁이 계속 벌어지고있는속에 남조선의 정치권과 종교계에서 박근혜완전탄핵목소리가 크게 울려나오고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의 대표는 11일 당최고위원회에서 《박근혜의 <문화계블랙리스트> 작성하나만으로도 탄핵을 면할수 없을것이다.》고 하면서 《이 사건은 박근혜를 위시로 김기춘 전 비서실장, 조윤선문체부장관이 나선 전근대적인 인권침해범죄이자 반헌법적인 중대범죄이다.》고 강도높이 비판했습니다.

그는 또한 《최순실의 PC로 국정롱단세력의 혐의를 철저히 밝혀 박근혜가 빨리 사라지게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기독교와 천주교, 불교 등 5대종단 종교인들이 《헌법재판소》에 조속한 박근혜탄핵심판결정을 촉구했습니다.

5대종단 종교인들은 11일 기자회견을 열고 《국정운영공백의 장기화로 인한 위기를 최소화하고 광장에 모인 국민의 초불민심을 받들어 <헌재>는 박근혜탄핵심판을 신속히 결정하기를 바란다.》고 하면서 《황교안은 <싸드>배치와 <한>일군사정보협력, 성노예합의후속조치 등 국민이 반대하는 민감한 사안들을 절대로 추진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
:
:protect_autoinse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