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9(2020)년 11월 28일  
첫페지/ 북녘의 오늘/ 주요방송기사/ 보도/ 아시는지요?/ 유모아와 일화/ 꽃망울실/ 문예물/ 동영상/ 사진/ 청취자마당
우리 《통일의 메아리》방송은 주체 109(2020)년 11월 1일부터 단파 6250KHz, 3945KHz, 3970KHz와 초단파 97.8MHz, 97MHz, 89.4MHz로 변경하여 보내드립니다.
주체109(2020)년 11월 22일 《통일의 메아리》
남조선언론 호남지역민심은 여전히 《국민의힘》을 배척하고있다고 보도

남조선 《뉴스1》이 얼마전 《국민의힘》의 지도부가 광주를 비롯한 호남지역의 환심을 사보기 위해 지속적으로 전라도행보에 나서고있지만 호남민심은 여전히 《국민의힘》을 배척하고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언론은 지난 8월에는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김종인이 광주에 와서 무릎꿇는 장면을 연출하고 10월 27일에는 원내대표가 호남지역에 대한 지원을 떠든데 이어 11월에 들어와서는 김종인이 16명의 당소속 《국회》의원들까지 데리고 또다시 내려와 정책협의회를 연다,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식에 참가한다 어쩐다하며 낯내기에만 치중하였다고 까밝혔습니다.

계속하여 언론은 그러나 《국민의힘》을 바라보는 지역민심은 싸늘하기만 하다고 하면서 지금까지 《국민의힘》이 광주를 비롯한 전라도지역에 와서 약속은 많이 했지만 실행한것은 하나도 없다, 《국민의힘》은 보여주기식 행보로 민심을 우롱할 생각을 하지 말아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