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0(2021)년 12월 8일  
첫페지/ 북녘의 오늘/ 주요방송기사/ 방송극/ 보도/ 아시는지요?/ 유모아와 일화/ 꽃망울실/ 문예물/ 동영상/ 사진/ 청취자마당
현재 우리 《통일의 메아리》방송은 단파 5 905KHz, 3 970KHz, 3 945KHz와 초단파 97.8MHz, 97 MHz, 89.4 MHz로 보내드리고있습니다.
현재 우리 《통일의 메아리》방송은 단파 5 905KHz, 3 970KHz, 3 945KHz와 초단파 97.8MHz, 97 MHz, 89.4 MHz로 보내드리고있습니다.
주체110(2021)년 10월 11일 《통일의 메아리》
남조선언론들 국방부가 공개한 사망자수가 실지 사망자수보다 적다고 폭로

남조선의 《한국경제》를 비롯한 언론들이 국방부의 자료에 반영된 사망자수가 실지 사망자수보다 적은것으로 드러났다고 폭로했습니다.

언론들은 군부가 발표한 지난해 사망자통계에 포함되지 않은 사망자수는 42명으로서 전체 사망자 97명의 43.3%나 된다고 하면서 군부가 통계로 잡은 지난해 사망자수는 55명밖에 되지 않는다고 보도했습니다.

계속해서 언론들은 최근 5년간 통계자료를 보면 군부내에서 발생한 전체 사망자수는 628명이지만 통계에 반영된 사망자수는 383명으로서 약 39%나 적게 발표되였다고 지적하면서 질병으로 인한 사망과 급사, 재해사고와 민간인에 의한 사망은 비통계사망사고로 분류되여 국방부가 공개하는 통계자료에 반영조차 되지 않고있다고 까밝혔습니다.

또한 언론들은 최근 5년간 국방부통계사망자의 69.1%, 군기사고 사망자의 96.3%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경우로서 자살자의 비중이 제일 많았다고 폭로했습니다.

이를 두고 남조선각계에서는 군부내에 만연되고있는 구타와 가혹행위, 성폭력범죄행위들이 자살의 근원이라고 하면서 군부가 정확한 사망통계자료를 작성하고 방지대책을 세워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가고있습니다.

감 상 글 쓰 기
:
:
:
:
:  protect_autoinse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