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1(2022)년 9월 27일  
첫페지/ 북녘의 오늘/ 주요방송기사/ 방송극/ 보도/ 아시는지요?/ 문예물/ 동영상/ 사진/ 유모아와 일화/ 꽃망울실/ 청취자마당
현재 우리 《통일의 메아리》방송은 단파 5 905KHz, 3 970KHz, 3 945KHz와 초단파 97.8MHz, 97 MHz, 89.4 MHz로 보내드리고있습니다.
현재 우리 《통일의 메아리》방송은 단파 5 905KHz, 3 970KHz, 3 945KHz와 초단파 97.8MHz, 97 MHz, 89.4 MHz로 보내드리고있습니다.
주체105(2016)년 9월 7일 《통일의 메아리》
건국의 위대한 어버이를 그리는 남녘인민들의 경모의 목소리

 해마다 뜻깊은 9월이 오면 남녘인민들은 일제의 발굽밑에 짓밟혔던 조국강토를 찾아주시고 이 땅우에 민족사에 처음으로 되는 진정한 인민의 나라인 영광스러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창건하시였으며 그 강화발전을 위해 불멸의 업적을 쌓아올리신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에 대한 끝없는 경모의 정을 터치고있습니다.

서울의 한 대학교수는 어느 한 모임에서 《공화국이 지닌 높은 영예와 존엄, 이북인민이 누리는 행복하고 보람찬 생활, 이 모든것은 건국의 어버이이시며 사회주의조선의 시조이신 김일성주석님의 현명한 령도와 크나큰 로고의 고귀한 결실이다.》라고 하면서 끓어오르는 격정을 금치 못하였습니다.

부산의 한 지식인은 공화국기발을 동료들앞에 내놓으면서 《김일성주석님께서 계시였기에 북은 강위력한 자주독립국가로 온 세계에 빛을 뿌릴수 있게 되였으며 북민중은 사회의 참다운 주인으로서 자기 운명을 자주적으로, 창조적으로 개척해나가는 존엄있는 인민으로 되였다.》라고 자기의 심정을 토로했습니다.

감 상 글 쓰 기
:
:
:
:
:  protect_autoinsert